FAQ

JDC

신제품, 시장 흐름, 고객의 선호도를

이제 실시간으로 확인하세요

Free Board

자유게시판


마스터 후기 [왕 스포.220319]

  •  글쓴이 : 방가르^^
    조회수 : 57
    22-05-18 23:49  



https://movie.naver.com/movie/bi/mi/basic.naver?code=213035



스토리는 2023년 명문 대학교에 갓 입학한 흑인 여학생이


마녀의 저주를 받은 방에 배정되면서 생기는 에피소드


<iframe src="https://www.youtube.com/embed/0gShIU_i7O0" title="YouTube video player" width="640px" height="360px"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 </iframe>



공포 영화 특유의 유치한 연출은 없어서 좋았는데


초중반까지 재밌다가 후반 들어서 늘어지는건 물론이고


같은 공포라도 컬트쪽은 싫어하는데 그쪽으로 빠짐



공포 영화에 흑백 갈등을 끼얹은 스타일은 처음 보는데


우리 나라도 드라마에서 고부 갈등같은 소재로


몇 십년을 해와도 지금도 먹히듯이


미국도 흑백 갈등은 항상 먹히는 주제인듯



영화보면서 흑백 갈등만 있는게 아니라 


흑흑 갈등도 있다는걸 처음 인지했는데


먼 소린가하면 백인과 친한 흑인에게는 시기


반대로 백인과 못 어울리는 흑인에게 비난


결론은 흑인에게 백인은 항상 과유불급 존재


과장은 있겠지만 아주 없는 소리도 아닌듯



넷플릭스도 아니고 아마존 프라임 개봉에다


영화에 대한 자료도 없고 동명 영화가 많아서


리뷰하는데 시간 오지게 걸림



레지나 홀[1970년]


리뷰하면서 알았는데 '무서운 영화'중 


극장에서 떠벌리다 죽는 역인데 전혀 못 알아봄


<iframe src="https://www.youtube.com/embed/1N6u4WeDggQ" title="YouTube video player" width="640px" height="360px" frameborder="0" allow="accelerometer; autoplay; clipboard-write; encrypted-media; gyroscope; picture-in-picture" allowfullscreen=""> </iframe>


헤어 스타일도 작용을 했겠지만


전혀 다른 연기 톤때문이기도


그만큼 연기도 잘 하고 마스크도 인상적



조 르네[1997년]


흑인 여주로 연기는 잘 하는 편인데


너무 외소하고 마스크가 없어 보이는 스타일



탈리아 라이더[2002년]


백인 룸메이트역으로 처음엔 몰랐는데 볼수록 


이쁘고 매력적인 마스크에 패션감각도 좋은편


연기도 좋아서 기대되는 배우


지금 알았는데 '웨스트 사이드 스토리'에도 나왔다는데


찾아보니 댄스파티에서 제트파 여자중 한명


그리고 블랙핑크 로제[1997년]랑 절친이라 함


하튼 배우는 이쁘면 관심이 절로 가는듯



마리아마 디알로[?년]


흑인 여자 감독이 각본까지 썼는데


설정이겠지만 극중 잡일은 다 흑인이 하고


마지막에도 경비는 백인,청소부는 흑인


감독이 하고 싶은 말이란게 아마도 


흑인이 아무리 떠들어봐야 백인이 만들어 놓은 


보이지 않는 권력은 절대 바뀌지 않는다정도



큰 재미는 없지만 색다른 공포 영화를 원한다면 


크게 지루하지 않고 심심치 않게 볼만함



  • 댓글